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입지환경1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입지환경2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

특히, 제가 이번에 방문한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는 동대문구 오피스텔 중에서도 호재가 뛰어나다고 볼 수 있습니다. 또 지역적으로도 이미 뜨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높아서 시세차익도 함께 기대를 해볼 수 있을 것 같더라고요. 안정적인 임대수익을 위한 풍부한 배후수요와 주변 인프라로 입주민의 편의까지 높여줄 수 있다고 하니, 사람들의 관심을 끌기 좋은 조건 중 하나 였죠. 전체적인 외관으로 보면 딱 눈에 띄는 감각적인 느낌이 마음에 들었는데요. 요즘 외곽이나 실내 인테리어도 선호도 높은 스타일이 있다고 하더라고요. 이건 시공사나 건설사가 추구하는 스타일에 따라서 또 달라지기 때문에 사업지마다 다르긴 하지만, 여기서는 전체적으로 고급지다 라는 느낌을 많이 받았던 것 같네요. 깔끔하기도 하고요.
여기서 주목할 점은 입지적인 조건도 있지만, 상품이 하나로 구성이 되어 있지 않다는 점인데요. 기본적인 개요부터 살펴 보자면, 지하 4층부터 지상 20층까지 지어지며, 높이가 꽤나 되더라고요. 상품으로는 공동주택, 업무시설, 오피스텔까지! 여기에 근생시설도 함께 있답니다. 선호도 높은 소형면적으로 설계가 되며, 총 280세대를 이룬다고 하는데요. 자차가 있으신 분들의 가장 큰 걱정거리인 주차공간은 자주식으로 100% 공간을 확보 하면서 딱히 걱정이 될 부분은 없겠네요. 차가 있으면 집 가까이에 두어야 좀 편하잖아요. 제 친구는 주변에 공간이 없어서 여기가 내 자리네, 아니네 하면서 입주민들끼리 트러블 문제로도 이어질 수 있다고 하더라고요. 여기서는 문제가 될만한 일이 아니기 때문에 충분히 공간 확보도 가능 할 수 있겠죠.
아파트는 35세대로 전용면적이 59타입인데요. 주택은 원룸형 공급으로 오피스텔은 140호실이 된다고 하네요. 전체적으로 소형면적으로 갖추어져 있어서 1~2인 가구 분들이 거주 하시기에 정말 적합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계속해서 1인 가구가 늘어나서 전처럼 대형 면적을 선호 하시는 것보다는 오히려 실속형으로 내부 설계가 잘 되어진 소형면적이 인기를 끌고 있거든요. 수익형 상품으로도 투자자 입장에서 어느정도 소액으로 진행이 가능해서 부담감을 줄일 수도 있다네요.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 모델하우스

검증된 인프라 뉴타운의 프리미엄도 함께 누리는 곳이라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 주변으로 대학가 수요까지 풍부해서 투자자 분들의 눈길을 더 끄는 것 같기도 해요. 아무래도 공실에 대한 위험이 크면 계약 하기도 좀 그렇고, 주변으로 대학군이 많으니까 대학생 수요층도 무난하게 확보가 될 것 같았는데요. 수요도 굉장히 중요 하거든요. 요즘에는 기숙사도 자리가 많은 게 아니라고 하더라고요. 또 학교를 다니면서 아무래도 거리가 멀면 다니기도 힘들고, 교통편이 어려우면 통학만 1시간 이상이 걸리는 대학원생 분들도 굉장히 많다고 하고요. 또 합리적인 가격대와 가치를 그대로 지니는 곳이라서 많은 분들이 방문을 하신 것 같더라고요. 저도 설명을 들으면서 괜찮은 곳이다 라고 느끼긴 했었는 데, 설명을 들어 보니 알겠네요.
또,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만의 시스템들도 빼놓을 수 없었는데요. 먼저 녹색건축 인증 받은 곳으로 친환경 단지인데요. 안전하게 분양보증도 실시를 하며, 내부에는 에너지 절감 시스템으로 관리비도 아낄 수 있겠더라고요. 불필요한 에너지가 나가지 않게 할 수 있겠죠. 쾌적한 내부 환경 조성을 위해서 환기 시스템으로 관리가 되어지고 있고, 이외에도 스마트 시스템까지 있으니 편의성도 증진 시킬 수 있겠더라고요. 안전한 도보 생활을 위한 지하주차장 시스템과 또 안전을 위한 CCTV설치 및 방범 시스템까지도 갖추어져 있으니까 살기 좋겠더라고요. 이정도 프리미엄급 단지라면 거주 만족도는 말할 것도 없겠죠.
주변 오피스텔 임대시장을 살펴 보면, 사업지 인근으로 활발하게 진행이 되어지고 있었는데요. 서울시 중에서도 임대료 수준이 높기로도 유명 하다고 하는데요. 월세만 해도 65만원 대로 형성이 된다고 하더라고요. 기본적으로 보증금도 1천만 원이 넘더라고요. 또 신축으로 지어지니까 당 사업지는 더 높게 책정이 될 수 있겠죠.주변으로 개발 사업들이 진행 하고 나서는 나중엔 더 가치가 높아질 수 있겠다 싶더라고요.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 홍보관

휘경동의 실거래가와 비교를 해보면 최저가로 산정이 되어져 있어서 투자를 하시는 분들이나 실수요자분들이 느끼기에는 크게 주변 공급가 보다는 높다고 느끼시진 않겠네요. 한일베라체 같은 경우 3,125만 원대로 형성 되어져 있고, 분양가도 2억 3천여만 원이 되더라고요.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에서는 전용 평당 2,960만 원대로 분양가는 1억 7000여만 원 정도라고 하네요. 이렇게 확인 하니까 차이가 크게 느껴지긴 하더라고요. 무려 6,000여만 원의 차이가 나는 것이니까요! 또한 여기서 주목할 점은 다른 공급상품 보다 역까지 단 40m 밖에 걸리자 않는 초 역세권 단지라는 점도 빼놓을 수 없겠죠.
지역 내 기존 오피스텔과 도시형시설들이 노화가 되면서 역세권 신규 공급물량이 많지 않아서 임대자 대기수요가 그만큼 늘었다고 하더라고요. 2002년도에 입주한 상품 보다 한일 베라체가 1천만 원에 월세가 85만원으로 책정이 되어져 있었네요. 계속해서 시세는 높아지고 있고, 임대료가 높다 보니 앞으로 시세차익은 더 크게 느껴질 수 있겠네요. 이미 사업입지 자체가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고, 또 호재들이 많다 보니까 미래에 대한 걱정은 없었는데요.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보니까 공실 위험도 없고요.
요즘 역세권 단지가 인기를 끌고 있잖아요. 아무래도 직장인 분들도 편하게 출퇴근을 하는 여건들이 되기도 하고, 인근에는 대학가 밀집지역으로 재학생들만 해도 4만여 명이 넘거든요. 또 초역세권이기 때문에 유동인구도 한번에 잡을 수 있으니 투자 상품으로는 적절하다는 생각이 들기도 했답니다. 대학생 분들의 수요만 있는 게 아니라 직장인 수요층도 있어서 교통편에 있어서 중요하다고 볼 수 있거든요. 상권발달에도 도움이 되고, 여러가지 면에서 좋은 조건이 되어주고 있었답니다. 주변 입지에 대해서도 잘 살펴 보고 결정을 해야 하는 게, 단지가 마음에 들어도 주변으로 생활 여건들이 되지 않으면 불편한 점들이 많거든요.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 분양가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의 경우에는 인근으로 유해시설도 없고, 신주거타운으로 생활 환경들이 좋거든요. 단지 바로 앞에서 1호선 외대역이 40m 밖에 걸리지 않는 거리에 있다 보니까, 아무래도 역까지 가는 시간을 단축 시킬 수 있어서 출퇴근 시간은 물론, 대학생 분들의 통학 시간도 함께 줄여줄 수 있겠네요. 바로 앞에서 이용할 수 있다는 게 진짜 좋은 거거든요. 저는 역까지 가는 시간이 걸리기도 하고, 기본적으로 20분은 잡아 먹으니, 아침마다 출퇴근 전쟁을 치루기도 한답니다. 인근으로는 동부간선도로로 강남권 진입이 가능해서 자차가 있으신 분들도 편하게 중심지까지 왔다 갔다 하실 수 있다니다. 교통편으로는 양호한 조건을 갖추고 있었는데요. 초역세권이라는 점이 상권의 가치도 함께 높여줄만한 조건이 되기도 한답니다.
많은 분들이 소형면적을 선호하게 되면서 2015년도 이후에는 서울지역으로 59타입이 품귀 현상이 나왔을 정도라고 하는데요. 역세권의 조건이라면 평당 2,000만 원대 이상을 기록하며, 매매가는 6억원대를 형성 했다고 하더라고요. 그래서 최근에는 역세권을 선호 하시는 수요도 급증하고 전세난이나 반전세 현상도 나타났다고 합니다. 또, 차익형, 수익형 모두 갖추는 소형평대의 인기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고 하더라고요.
이문휘경 지웰에스테이트 에서는 신축 아파트를 비교 해보면 최저가를 선정 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평균 시세가 역세권을 중점으로 봤을 때 2017년도에는 2,000만 원대를 형성 했는데요. 청약도 최저 200:1을 기록하면서 경쟁력 역시 높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인기 선호 최고치라고 볼 수 있는데요. 이미 수요도 많고, 선호 하는 조건을 모두 갖춘 당 사업지에서는 더 빠르게 마감이 되지 않을까 싶어요. 많은 분들이 원하시는 역세권, 또 내부면적이라던지 장점으로는 전체적으로 다 갖추고 있어서 부족하지 않은 데, 평당가까지 저렴하니 걱정 할 필요가 없겠네요.

동대문구 오피스텔

단지는 남향 위주로 배치가 되면서 채광이나 통풍에도 용이할 것으로 보이는데요. 개방감까지 한번에 잡을 수 있으니 평형이 작더라도 넓다고 느껴질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중앙광장과 3층 옥상정원으로 힐링은 물론 자연친화적인 단지로 거듭날 수 있겠는데요. 지상에는 차가 다니지 않는 안심단지로 갑자기 어디서 차가 튀어 나오거나 하진 않겠네요. 어린이공원과 산책로가 있으며, 100% 지하 주차장 계획을 갖추고 있었어요. 여기서 중요한 점은 원스톰 라이프가 가능한 지상 1~2층에는 스트리트형 상업시설을 갖추고 모든 생홀을 단지 내에서 이용이 된다는 점이죠! 편의시설은 가까이 있을수록 좋잖아요.
물론 앞으로 상권이 활성화가 되고 하면서, 앞으로 편의시설들이 풍족해질 수 있겠지만, 밖으로 나가지 않아도 1~2층에 있는 상업시설로도 충분히 편의성은 증진 시킬 수 있을 것 같아요. 입주민의 편의성은 높이고, 생각 했던 것보다는 단지 내의 설계도 나쁘지 않았네요. 남향위주로 되어 있다고 하니까 마음에 들었지만, 건물이 막히는 부분이 없으니까 일조량 확보도 가능하고, 통풍도 잘 될 것 같아요.
사업지 인근으로는 빌라와 저층 아파트가 밀집 되어져있는데요. 현장을 봤을 때에도 아직까진 상권들이 활성화가 되어져 있진 않지만, 건축이 되고 난 이후에는 개발사업으로 인해서 충분히 가치가 돋보일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상권권역은 대학가로 수요가 굉장히 풍부한데요. 컨셉에 따라서 근생시설의 분양전략이라던지 MD의 변화도 필요하다고 해요. 나중에 발전 뒤에는 다 뒤바뀌어 있을 가능성도 있겠구나 싶었는데, 당 사업지는 근생시설이 있으니 걱정이 되지 않네요.